오늘 기도를 마치고 초를 보다가 문득 알았다. 심지가 짧아 촛물에 뭍히면 아무리 초가 굵어도 밝지 않다. 삶도 마찬가지. 심지가 뭍히지 않게, 비워야 한다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