http://nulonge.tistory.com으로 시작한 블로그를 접고, 나의 영어 이름을 따 joshua.huh.today를 열었다. 온갖 시행착오끝에 이젠 워드프레스에 정착하기로 했다. 이제 다시 시작이다.